HOME > COMMUNITY > 출판계 소식



제목 국내 최초 '영화 전문 도서관' 전격 오픈
등록일 2015.04.20
내용
영화인들의 상징과도 같은 충무로 인근 지역인 명동에 상업 영화와 예술 영화, 영화 관련 도서가 공존하는 이색 문화 공간이 들어선다. 

CJ CGV는 오는 30일 기존 서울 명동역에 위치한 ‘CGV명동역’을 리뉴얼해 ‘CGV명동역 씨네라이브러리’로 재개관한다고 밝혔다. 

이 곳에는 이름 그대로 영화 관련 전문 서적 1만여 권을 갖춘 국내 유일의 영화 전문 도서관 ‘CGV 씨네 라이브러리’가 들어선다. 기존 6개 상영관 중 한 개 관을 영화와 함께 숨쉬는 새로운 콘셉트의 문화시설로 전격 탈바꿈시킨 것이다. 영화 원작, 영화 전문서, 국내외 시나리오를 비롯해 영화에 창의적인 영감을 안겼던 미술, 사진, 건축, 디자인, 세계 문학 고전 등 인문, 예술 분야 등을 총망라한 엄선된 장서들이 마련됐다. 


명동은 지리적으로 충무로와 가까워 한국 영화 역사에 중요한 장소이자, 문화적으로도 끊임없는 변화의 중심지로 다양한 사람들이 몰리는 트렌디한 곳이다. 더욱이 CGV 씨네 라이브러리는 영화관을 도서관으로 리모델링해 공간적으로도 독특한 것은 물론 영화에 대한 이해의 폭과 깊이를 더해줄 다양한 도서들이 있는 유일의 장소다. 이에 영화인들은 물론 크리에이티브한 영감이 필요한 사람들에게 의미있는 장소가 될 것으로 기대가 되고 있다. 

헤럴드경제. 원문보기 http://news.heraldcorp.com/view.php?ud=20150420000314&md=20150420094309_BL